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9733 0242020022858429733 06 0602001 6.1.1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43570000 1582843583000 related

‘전현무♥’ 이혜성 “중학생때 토익 930점”…뇌섹녀 인증

글자크기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이혜성 아나운서가 놀라운 토익 점수를 공개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는 습관 성형 프로젝트 ’아무튼, 한 달‘의 두 번째 실험 ’공부‘ 편으로 꾸며졌다.

유재석과 허정민은 한 달 동안 매일 1시간씩 공부하는 거북이 팀으로, 조세호와 홍진경은 마지막 3일 동안 10시간씩 공부하는 토끼 팀으로 나뉘어 총 30시간씩 같은 시간을 다른 방법으로 분배해, 더욱 효과적인 공부 방법을 찾기 위한 도전에 나섰다.

이데일리

이혜성 아나운서 토익 성적 공개 (사진=KBS2 ‘해피투게더4’ 방송 캡처)


이날 이혜성은 응원차 거북이팀(유재석, 허정민)을 찾아갔다. 이혜성은 “토익을 공부하고 계시다고 해서 도와드리러 왔다”라고 말했다. 이어 “중학생때 토익을 봤다. 그때 930점을 받았다”라고 말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했다.

스튜디오에서 이 모습을 지켜보던 홍진경은 “교포냐”며 놀라워했고, 이혜성의 연인 전현무는 흐뭇한 미소를 지으며 “교포는 아니고 어릴 때 잠시 미국 생활을 했다고 하더라”라고 설명했다.

또 이혜성은 하루에 영어 단어를 많이 외울 때 몇 개씩 외웠냐는 질문에 “몇백 개씩 외웠던 거 같다. 시간을 따로 내서 외우려고 하는 것보다 짬짬이 녹화 때 옷 갈아입으면서 외우고, 대기실에서 김밥 먹으면서 외우고, 중 고등학교 때는 학교 화장실 벽에 낙서하면서 외웠다”고 밝혔다.

유재석은 이혜성의 말을 듣던 중 “말씀 중에 죄송한데 우리랑 너무 다른 세상을 살고 있는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