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27000 0372020022758427000 06 0602001 6.1.7-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2808590000 1582814361000 popular

[종합]'한국은 처음이지?' 르완다 청년, 산낙지 참돔회 보고 '당황'…"구워주세요"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mbc every1'한국은 처음이지?'캡처


[헤럴드POP=오현지기자]르완다 청년 3인방이 땀나는 VR체험을 했다.

27일 오후에 방송된 mbc every1'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참돔회를 다시 구워 먹는 모습이 그려졌다.

르완다 청년들은 L타워에서 야경을 보고, 아이스크림을 맛보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날 기념주화를 뽑기 위해 자판이게 돈을 넣으면서 한꺼번에 천원짜리 2장을 겹쳐 넣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르완다 청년들은 VR체험을 확인하고 차례대로 해보기로 했다. 건물 외벽을 걷는 VR, 좀비와 싸우는 VR, 롤러코스트 등을 체험했다.

이날 저녁은 해산물을 맛보기로 했다. 식당에 들어갔지만 한국어로만 적혀있어 메뉴 고르는것에 어려움을 겪었다.

종업원과 영어 소통을 통해 낙지와 참돔을 골랐다. 르완다 청년들은 의외로 낙지를 잘 먹었다. 이어 참돔이 회로 나오자 당황한 모습이 역력했다. 구이로 나올줄 알았던 것. 르완다에서는 날 음식 없다고 했다.

모세는 처음 맛보는 식감에 먹지 못할 거 같다고 했고, 엘베는 삼키지 못하고 계속 씹기만 했다. 이어 르완다 청년들은 회를 먹지 못해 튀겨 달라고 부탁했다. 참돔회가 구이가 돼서 다시 나왔다. 르완다 청년들은 참돔 회구이와 참돔머리를 발골하며 맛있게 먹었다.

한편 점심으로는 르완다식 삼계탕 발골쇼 먹방을 했다. 브레제는 마늘종 반찬과 함께 삼계탕을 맛보기 까지 했다. 파브리스는 발골쇼를 방불케 하는 먹방을 보여줬다. 모세는 차분하게 음식을 맛봤다.

르완다에서 온 친구들은 삼계탕을 맛 본 후 건강이 좋을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감자전을 주문해서 한국의 전통 음식을 차례대로 맛봤다.

파브리스는 감자전이 식기전에 맛을 보는 모습을 보이자, 모세가 "팔이 부러진 거 같지 않느냐"면서 스키타다 넘어진것을 놀렸다. 파브리스는 "애들아 이거 정말 맛있다"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