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09237 0512020022758409237 07 0703001 6.1.17-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70805000 1582770822000

홍상수·김민희, 베를린영화제 레드카펫 위 꼭 잡은 손 '연인 모드'

글자크기
뉴스1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홈페이지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가 손을 잡고 레드카펫을 걷는 모습이 포착됐다.

최근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홈페이지에는 홍상수 감독의 경쟁 부문 진출작 '도망친 여자' 관련 사진들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들은 레드카펫 위에서 찍은 사진, 공식 기자회견 당시의 모습을 담은 사진 등이다. 특히 레드카펫 입장 당시 찍은 사진에는 홍상수 감독의 손을 잡은 채 걷는 김민희의 모습이 찍힌 사진도 있다.

뉴스1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홈페이지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1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홈페이지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다른 사진에는 현지 영화 관계자들과 포즈를 취하거나 객석 사이로 입장하는 홍상수 감독, 김민희, 서영화의 모습이 담겼다.

'도망친 여자'는 홍상수 감독의 24번째 장편 영화다.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명의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감희의 이야기를 그린다.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부문(Competition)에 초청됐다.

김민희는 극중 주인공인 감희 역을 맡았다.

홍 감독의 영화는 지난 24일(현지시간) 오전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처음 공개된 후 외신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eujenej@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