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91083 1102020022658391083 03 0302001 6.1.17-RELEASE 110 조선비즈 0 false true true false 1582703813000 1582703836000

우리은행 본점 일부 폐쇄… 코로나 확진자 다녀가

글자크기
서울 중구 회현동에 위치한 우리은행 본점에 우한 코로나 확진자가 다녀가면서 건물 일부가 임시 폐쇄됐다.

26일 우리은행에 따르면 이날 오전부터 서울 중구 회현동에 위치한 우리은행 본점 지하 1층이 폐쇄됐다. 우한 코로나 확진자로 판명된 명성교회 부목사 A씨가 우리은행 본점 지하 1층을 다녀간 사실이 파악된 데 따른 것이다. 질병본부 등에 따르면 A씨는 교인 2명과 함께 지난 19일 오전 10시쯤 우리은행 본점 지하 1층에 위치한 잡화매장에 방문해 지인과 만났다.

조선비즈

서울 중구 회현동에 위치한 우리은행 본점. 우한 코로나 확진자가 다녀가면서 임시 폐쇄됐다./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우리은행은 현재 이동통로를 막고 지하 1층 방역조치를 마쳤다. 이후 본점 전체를 집중 방역할 예정이다. 우리은행은 코로나19 위기대응 태스크포스팀(TF)을 운영하면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TF는 영업점 대응방안과 위기관리방안을 수립한다. 각 영업점은 확진 고객이나 직원이 있는 경우 자가격리 조치한다.

이윤정 기자(fact@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