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73153 1132020022658373153 04 0401001 6.1.17-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676782000 1582677034000

‘베트남 격리’ 대구 출신 한국민들 이틀 만에 귀국

글자크기

다낭시장 “불편 끼쳐 진심으로 죄송”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쿠키뉴스] 엄지영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이 급증하는 대구에서 왔다는 이유로 베트남 다낭에 일방적으로 격리됐던 한국민들이 이틀 만에 한국으로 귀국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베트남 주재 한국대사관은 지난 24일 오전 대구발 비엣젯 항공기를 통해 다낭으로 입국했다가 곧바로 병원에 격리된 한국민 20명 가운데 18명이 25일 오후 11시 55분(현지시간) 다낭발 비엣젯 VJ878편을 타고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고 밝혔다.

현지 교민인 나머지 2명은 14일간의 격리과정을 거쳐 베트남에 남기로 했다.또 지난 23일 다낭으로 입국했다가 격리될 뻔했던 대구 출신 한국민 가족 4명과 25일 오전 추가로 다낭에 들어온 대구 출신 한국민 2명이 같은 비행기를 타고 귀국길에 오른다.

이로써 발열 등 아무런 증상이 없는데도 대구 출신이라는 이유만으로 다낭에 강제로 격리됐거나 격리될 뻔했던 한국민 24명이 조기 귀국하게 됐다.

앞서 베트남 중부 유명 관광지 다낭시는 지난 24일 오전 대구에서 들어온 한국민 20명을 일방적으로 병원에 격리했다.

후인 득 토 다낭시장은 귀국하는 한국민에게 서한을 보내며 '여러분과 공동체의 안전을 위해 긴급 조처를 할 수밖에 없었다'면서 '불편을 끼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했다.

circle@kukinews.com

쿠키뉴스 엄지영 circle@kukinews.com
저작권자 © 쿠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