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66847 1192020022558366847 02 0201001 6.1.11-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582629754000 1582629758000 related

"확산 막아라" 절·교회도 대대적 방역

글자크기
"확산 막아라" 절·교회도 대대적 방역

[앵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종교시설을 중심으로 퍼질 수 있다는 우려가 계속 나오고 있습니다.

종교는 달라도 감염병을 예방해야 한다는 마음은 하나인데요.

종교시설 방역 작업이 이뤄지는 현장에 윤솔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기자]

법당에 염불소리 대신 기계음이 울려 퍼집니다.

우러러보던 부처님 얼굴에는 소독약이 분사됩니다.

북이나 연등 같은 법당 용품도 모조리 소독 대상이 됐습니다.

의자와 방석처럼 여러 사람이 사용하는 물품은 특히 꼼꼼하게 소독합니다.

종교 활동이 바이러스 확산을 촉진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면서 50인 이상이 이용하는 종교시설을 대상으로 구청 차원의 방역이 이뤄졌습니다.

개인별 소독과 건물 방역은 모두 기도만큼 중요한 의식이 됐습니다.

사찰을 찾는 사람들은 모두 손 소독을 해야 합니다.

또 식당부터 법당까지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곳은 방역 대상에 포함됐습니다."

교회도 방역 작업에 열을 올리긴 마찬가집니다.

흰 방역복을 입은 사람들이 예배당 가득 약품을 뿌립니다.

사람들의 손이 많이 닿는 곳은 물론, 어린이들이 이용하는 공간이라면 더 신경 써야 합니다.

성경과 종교서적이 가득한 담임 목사실.

종교지도자는 많은 사람들에게 설교를 해야 하는 만큼 빠뜨린 곳이 없는지 살펴 가며 작업을 완료합니다.

<신성관 / 더드림교회 담임목사> "신천지나 여러 종교적 이슈로 인해서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장세에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저희 교회도…집회를 최소화 하고 국가 방역 대책에 협조하는 것으로…"

믿는 종교는 다르지만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한 마음만큼은 똑같습니다.

연합뉴스TV 윤솔입니다. (solemio@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