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39659 0042020022558339659 01 0101001 6.1.17-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82556877000 1582557247000

'코로나 검사' 심재철 "검사받게 될지 미처 몰라...국민께 사죄"

글자크기
코로나 19 검사 결과를 받고 자가관리에 들어간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가 검사를 받게 될지 미처 그려보지 못했다며 정치인의 한 사람으로서 국민께 사죄드린다고 밝혔습니다.

심 원내대표는 어제 저녁 SNS에 올린 글에서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다며 이같이 밝히고, 자가격리 중인 이들과 가족의 고통을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오늘 긴 하루를 보내고 있다며 새삼 며칠 전 마스크를 포함해 소독제 등이 동났고, 진료소에 사람이 몰려 대기 줄이 길어지는 등 기사에 실린 국민 애환을 뼈저리게 체험하고 있다고도 전했습니다.

심 원내대표는 앞서 지난 19일 국회에서 열린 토론회에 참석한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의 확진 소식이 전해지자 통합당 곽상도·전희경 의원과 함께 곧바로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자가관리에 들어갔습니다.

최민기 [choimk@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