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37911 0532020022458337911 03 0301001 6.1.17-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2542219000 1582542390000

홍남기 부총리 "이제는 추경 편성도 필요"

글자크기

페이스북 통해 '코로나19 추경' 공식화 "가장 빠른 시일 내에 착수"

CBS노컷뉴스 이희진 기자

노컷뉴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노컷뉴스 자료사진)


'코로나19 추경' 편성에 극도로 신중한 입장이던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결국 추경 편성으로 입장을 선회했다.

홍남기 부총리는 24일 오후 늦게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이제는 추경을 편성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판단한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문재인 대통령이 '추경 편성 검토'를 정부에 주문하자 페이스북을 통해 추경 편성을 공식화한 것이다.

홍남기 부총리는 "최근 며칠간 지역사회 전파 확산으로 확진자가 급증하고 위기경보 단계도 '심각'으로 격상되면서 추경예산을 포함한 재정의 적극적 역할 필요성이 더욱 커졌다"고 추경 편성 공식화 배경을 설명했다.

특히 홍 부총리는 "당·정·청 협의를 거쳐 가장 빠른 시일 내에 착수, 속도감 있게 (추경안) 검토를 진행하고 발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이와 함께 "당장의 방역지원 예산은 추경을 기다릴 것도 없이 2조 원에 이르는 재해대책예비비를 하루라도 빨리 지원하는 것이 마땅하다"며 "현재 마무리 중인 '1차 종합패키지 지원 대책'도 정부가 할 수 있는 범위 내에서 당장 신속히 지원할 것을 중심으로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정부는 이르면 오는 27일 1차 종합패키지 지원 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