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31222 0032020022458331222 02 0201001 6.1.7-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true false 1582527604000 1582527788000 related

이스라엘 순례자 1명 더 확진…상주시 "최대 200명 접촉"

글자크기

성지 순례단 39명 중 확진자 31명으로 늘어

연합뉴스

코로나19 방역
[연합뉴스 자료사진]



(상주·안동=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이스라엘 성지 순례를 다녀온 경북 상주 시민이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스라엘 성지 순례단 39명 중 확진자는 31명으로, 상주시 확진자는 3명으로 각각 늘었다.

상주 시민 A(60)씨는 지난 8∼16일 이스라엘 성지 순례를 다녀온 뒤 별다른 증상이 없었지만, 검사를 받은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상주시는 A씨가 최대 200여명과 접촉한 것으로 확인되자 확산을 우려하고 있다.

A씨는 지난 17일 오후 7시께 상주시 서성동 맹구막창에서 지인들을 만났고, 18일 오전 7시께 국민체육센터 수영장에서 1시간 동안 수영을 했다.

이어 18일 오후 7시에는 성당 미사에 참석했고, 다음날 낮 12시 개운동 개운궁식당에서 지인들과 식사한 후 오후 7시에 성당 미사에 참석했다.

상주시는 A씨와 접촉한 사람이 최대 200여명에 이르는 것으로 보고 있다.

접촉자들을 파악해 자가 격리 조치하고 국민체육센터와 성당 등을 방역 소독할 방침이다.

park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