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330583 0242020022458330583 06 0602001 6.1.17-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2526090000 1582526705000 popular

코로나19 '심각' 격상에 노홍철 "빵집 무기한 문 닫는다"

글자크기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코로나19 여파에 방송인 노홍철이 자신이 운영하는 빵집 ‘홍철책빵’ 영업을 잠정 중단한다고 밝혔다.

이데일리

사진=방송인 노홍철 인스타그램 게시물


24일 노홍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 대응 최고수준 ‘심각’ 격상에 따른 긴급 공지”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를 통해 노홍철은 “조심스럽지만 모두의 건강을 위해 오늘부터 무기한 문을 닫는다. 조금은 안전하다 싶을 때 다시 문을 열겠다”고 밝혔다. 이어 “잠 못 자고 코로나19 뉴스를 보다 항상 수 많은 분들의 귀한 발걸음 끊이지 않는 홍철책빵은 간판 불을 잠시 끄는 게 맞는 것 같아 공지 올린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홍철책빵은 개인적으로도 요즘 가장 재밌는 놀이이자 도전이기에 더더욱 길게 보고 큰 결정 내린다. 감히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또 “다시 뵙는 그날에는 더 알찬 콘텐츠와 신메뉴, 업데이트된 책들과 함께 돌아오겠다”고 덧붙였다.

전날 노홍철은 마스크를 낀 사진을 올리며 “입이 크고 말이 많으며 작은 것에도 쉽게 감탄 흥분하는 관계로, 항상 마스크 착용을 하겠다”며 “전국 방방곡곡 멀리서 와주신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걱정도 된다”는 글을 올렸다.

‘홍철책빵’은 노홍철은 지난달 15일 서울 용산구 후암동에 자신의 이름을 걸고 시작한 공간이다. 1층은 책방과 카페, 2층은 베이커리로 각 운영하고 있다. 노홍철은 한 달 운영 후 “내가 먹으려고 만든 빵집이 나도 먹기 어려울 정도”라며 인기를 끌고 있다고 전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