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70016 0242020022158270016 04 0401001 6.1.1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true false 1582245743000 1582245758000

美CDC, 일본에 '1단계 여행경보'…중화권 외 국가로 처음

글자크기

홍콩은 2단계 격상

이데일리

△2월 20일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해 있는 프린세스 다이아몬드 호[사진=AFP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정다슬 기자]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지난 19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일본에 1단계 여행경보를 발령했다. CDC가 중국과 홍콩 등 중화권 국가외에 여행 경보를 내린 건 일본이 처음이다.

CDC 여행경보는 1단계 ‘통상적 예방조치’, 2단계 ‘강화된 예방조치’, 3단계 ‘불가피하지 않은 여행 회피’로 나뉜다.

CDC는 일본에 1단계 여행경보 조치를 내리면서 “일본에 호흡기 질병이 발생했으며 사람간 바이러스 감염이 가능하다”며 “일본 여행자들은 환자와 접촉을 피하고 비누로 20초 이상 자주 손을 씻거나 알콜 함량 60~95% 이상의 손세정제를 써야 한다”고 권고했다.

CDC는 한국에 대해선 아직 여행경보를 발령하지 않았다. 한국의 코로나 19 확진자는 104명, 사망자는 1명이다.

한편 미 국무부는 CDC와 별도로 지난달부터 자국민에게 중국 본토에 대한 ‘여행 금지’ 경보를 내린 상태다. 지난주엔 홍콩에 대한 여행경보를 1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했다. 국무부 여행경보는 1~4단계로 나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