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214069 1112020021958214069 02 0201001 6.1.7-RELEASE 111 서울경제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82075289000 1582091352000 related

“대구 추가 확진자 11명 중 7명 신천지 교회 다녀”

글자크기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경북 지역에서 발생한 11명의 코로나19 확진자들 중 7명이 신천지 대구교회를 다녔던 것으로 확인됐다.

19일 권영진 대구시장은 관련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앞서 보건당국의 1·2차 역학조사 결과 31번째 확진자는 한방병원 입원 기간 중 지난 9일과 16일 오전 대구 남구에 있는 신천지 교회(신천지예수교회다대오지성전)에서 2시간 동안 머물렀고, 지난 15일에는 지인과 함께 동구 퀸벨호텔에서 점심식사를 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신천지 예배 때는 460명이 동석한 것으로 알려져 큰 우려를 자아냈는 데 7명의 확진자가 같은 교회에서 나오면서 우려가 현실이 됐다.

현재 신천지 대구교회는 지난 18일 오전부터 교회를 폐쇄하고 역학조사와 방역조치에 들어간 상태다.
/이종호기자 phillies@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