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178199 0012020021758178199 05 0508001 6.1.7-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581938101000 1581986539000

[경향포토] 김이슬, 막혔다

글자크기
경향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한은행 김이슬이 17일 아산 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하나원큐 2019-2020 여자프로농구 우리은행과의 경기에서 박지현의 마크를 피해 골밑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2020.02.17

이석우 기자 foto0307@kyunghyang.com

▶ 장도리 | 그림마당 보기

▶ 지금 많이 보는 기사

▶ 댓글 많은 기사

©경향신문( 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