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617449 0142020012157617449 03 0305001 6.1.15-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562940000 1579562946000

삼성전자, 반도체 협력사에 지난해 하반기 인센티브 417억 지급

글자크기
협력사 271개사에 총 417억4000만원 지급
1·2차 우수 협력사 직원 2만여명 대상, 역대 최대 규모
상생경영 실천, 설 연휴 전 지급으로 내수 경기 활성화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와 협력사 임직원들이 21일 삼성전자 화성캠퍼스에서 동반성장을 위한 협력을 다짐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가 지난해 시황 둔화로 인한 실적 감소에도 반도체 협력사에게 역대 최대 규모의 인센티브를 지급한다.

삼성전자는 협력사 271개사에 총 417억4000만원 규모의 지난해 하반기 인센티브를 지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하반기 인센티브는 지난 2010년 제도를 시행한 이래 최대 규모의 금액이다. 삼성전자는 어려운 경영환경에도 반도체 사업장에 상주하는 1차, 2차 우수 협력사를 대상으로 지급 규모를 지속 확대하며 상생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삼성전자는 설 연휴 직전인 22일 협력사 임직원 2만여 명을 대상으로 인센티브를 지급해 사기 진작은 물론 내수 경기 활성화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0년부터 올해로 11년째 인센티브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생산, 품질·환경안전, 인프라·설비 유지보수·IT 협력사 등 지급 대상 업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왔다.

아울러 지난 2018년부터 반도체 8개 협력사가 운영하고 있는 '반도체 정밀 배관 기술 아카데미(SfTA)'를 지원해 우수 인력 양성을 돕고 있으며, 인적 자원 개발(HRD) 컨설팅을 통해 협력사의 교육 역량 향상도 지원하고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2012년부터 명절에 근무하는 협력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온누리 상품권을 지급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이번 설에 지급되는 규모는 15억4000만원이며, 지난 2012년부터 지급된 상품권 규모는 258억3000만원에 달한다.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협력사를 위한 다양한 제도와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파트너십을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