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91986 0442020012057591986 06 0602001 6.1.14-RELEASE 44 SBS funE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80044000 1579480088000 related

김수현이 여기서 왜 나와?…'사랑의불시착' 카메오 등장

글자크기
SBS funE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 funE | 강선애 기자] 배우 김수현이 '사랑의 불시착'에 카메오로 깜짝 등장했다.

김수현은 지난 19일 방영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10회 말미에 남파간첩 원류환 역으로 출연했다. 지난 2013년 개봉한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 그가 맡았던 역할 그대로다.

이날 방송에서 극 중 윤세리(손예진 분)는 남한으로 돌아와 일상으로 돌아갔으나 리정혁(현빈 분)을 그리워하며 잠을 이루지 못했다. 반면 리정혁은 조철강(오만석 분)이 저지른 수많은 비리를 밝혀 법정에 세우는데 성공했으나, 조철강은 호송 차량에서 탈출한 뒤 리정혁에게 연락을 취해 남한으로 넘어가 윤세리를 없애겠다고 협박했다.

방송 말미에는 리정혁과 윤세리의 기적적인 남한 재회가 이뤄졌다. 조철강의 위협에 리정혁이 윤세리를 지키고자 남한까지 넘어온 것. 이와 동시에, 리정혁의 아버지(전국환 분)는 리정혁의 무사 북한 귀환을 위해 특별히 5중대 대원 표치수(양경원 분), 박광범(이신영 분), 김주먹(유수빈 분), 금은동(탕준상 분)과 정만복(김영민 분)을 남한에 파견했다.

남한 분위기에 어색해 하며 잔뜩 긴장한 채 거리를 걷는 5중대 대원들과 정만복 앞에 의외의 인물이 나타났다. 바로 김수현이 연기한 원류환이었다. 초록색 상하의 트레이닝복에 더벅머리, 슬리퍼를 끄는 모습이 '은밀하게 위대하게' 영화 속 원류환과 똑같았다.

원류환은 이들에게 "남에 온지 얼마나 됐어?"라며 자신을 "동무들보다 좀 많이 먼저 이 곳에 왔지만, 도통 지령이 내려오지 않아 오랫동안 기다리고 있는 자"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여기도 다 사람 사는 데다. 너무 두려워 말라"며 이들을 안심시켰다.

영화 속 원류환은 동네 바보 연기를 하며 자신의 신분을 숨기는 자였다. 김수현은 이 역할 그대로 '사랑의 불시착'에서도 바보 연기를 펼쳤다. 김수현은 5중대 대원들과 정만복에게 중국집 배달원 알바 자리를 넘기고 바보 같은 웃음을 지으며 현장을 떠났다.

김수현의 반가운 얼굴에 시청자들은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시청자들은 "너무 웃겼다", "김수현 존재감 갑", "김수현 여전히 멋있다", "여기서 동구 김수현이 나올 줄이야. 깜짝 놀랐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김수현의 카메오 출연을 환영했다.

한편 현재 임신 중인 배우 최지우도 '사랑의 불시착' 카메오 출연이 예고된 바. 김수현에 이어 최지우는 극에 어떤 역할로 등장할 지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tvN 방송 캡처]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스타들의 생생한 사진 - 생생포토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