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5102 0522020011957585102 04 0405001 6.1.17-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26680000 1579426786000

英 해리 왕자 부부, 봄부터 왕실서 독립…재정지원 중단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은빈 기자 = 영국 왕실이 18일(현지시각) 성명을 발표해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가 올 봄부터 왕실 직책을 내려놓는다고 발표했다. 앞서 독립 선언을 했던 해리 왕자 부부의 의향이 받아들여진 모습이다.

이번 발표에 따라 해리 왕자 부부는 올 봄부터 왕실로부터 받는 재정지원을 받지 않으며 '전하'(Royal Highness)호칭도 사용하지 않게 된다.

뉴스핌

영국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가 [사진=로이터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로이터통신과 NHK 등 외신에 따르면 영국 왕실은 이날 성명을 내고 해리 왕자 부부가 올 봄 이후부터 "왕실 호칭을 사용하지 않고 왕실 구성원으로서의 공무도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성명에 따르면 해리 왕자 부부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대리로서 진행했던 공무를 진행하지 않게 된다. 다만 다양한 단체에 대해 개인적으로 진행해오던 지원에 대해서는 엘리자베스 여왕의 승인을 얻어 계속해 나갈 방침이다.

런던 근교에 있는 윈저성은 해리 왕자가 계속해서 소유하지만, 자택 수리에 사용했던 240만파운드의 재정지원금은 반환한다.

엘리자베스 여왕은 이날 성명을 발표해 "지난 수개월의 논의를 통해 내 손자와 그의 가족을 위한 건설적이며 협력적인 방법을 찾아낸 점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해리 왕자와 메건 왕자비, 그리고 그 아들인 아치는 앞으로도 내가 사랑하는 가족의 일원"이라고 말했다.

이어 엘리자베스 여왕은 "이번 합의를 통해 그들이 행복하고 평온한 새로운 생활을 시작하는 것이 우리 가족 전원의 소망"이라고 덧붙였다.

해리 왕자와 메건 왕자비도 이날 자신들의 홈페이지를 통해 "향후 해야할 역할과 일에 대해서는 홈페이지를 통해 밝히겠다"고 발표했다.

kebj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