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3800 0202020011957583800 06 0601001 6.2.0-RELEASE 20 스타투데이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579422825000 1579423087000 related

“첸 탈퇴해” 엑소 첸 결혼 발표 후폭풍…탈퇴 촉구 시위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엑소 멤버 첸이 결혼과 임신을 동시 발표한 가운데, 팬덤 내 양극화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 일부 팬들이 퇴출을 요구하는 시위를 행동에 옮기고 있는 것.

엑소 유료 팬클럽인 EXO-L ACE 연합(이하 ‘엑소엘’)은 19일 오후 1시부터 서울시 강남구 SMTOWN 코엑스 아티움 앞 인도에서 ‘#첸_탈퇴해’라는 팻말을 들고 침묵 시위를 벌였다.

이날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5시간 동안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SMTOWN(에스엠타운) 코엑스 아티움 앞 인도에서 집회를 개최한다고 앞서 밝힌 가운데, 엑소엘 에이스 연합은 19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현재 시위가 원활히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시위 중간에 오셔도 시위 참여가 가능하니 많은 팬분의 참여를 부탁드린다”며 시위를 격려했다.

그러나 ‘엑소 갤러리’ 측은 이 집회에 대해 유감이라는 뜻을 밝히면서 집회 장소에 찾아가 첸 퇴출 요구자들과 접촉하겠다는 의사를 알렸다.

첸은 지난 13일 팬 커뮤니티에 자필 편지를 올리고 여자친구와의 결혼과 예비신부의 혼전 임신 소식을 알렸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또한 첸의 예비 신부가 비연예인이며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에 일부 팬들은 “엑소라는 그룹 자체의 이미지가 심각하게 훼손되고 팬덤의 분열 및 와해가 심각하다”며 “불안정한 단체 스케줄은 팬덤과 아티스트 모두에게 피해가 된다”고 반발하며 집단 행동 움직임을 보였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