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3276 0042020011957583276 02 0201001 6.1.15-RELEASE 4 YTN 0 true true true false 1579421041000 1579423087000

'댓글 조작 공모' 김경수 모레 2심 선고...1심 실형 뒤집힐까

글자크기

김경수, 1심서 실형 2년 선고…법정 구속

김경수, 지난해 4월 보석 허가…불구속 재판

김경수 측, 시연 당일 행적 제시…"시연 안 갔다"

김경수 "불법은 없었다"…결백 거듭 주장

[앵커]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에 가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김경수 경남지사가 모레 (21일), 항소심 선고를 받습니다.

1심에서 실형이 선고된 뒤 법정 구속됐던 김 지사에 대해 이번엔 어떤 판단이 내려질지 주목됩니다.

박기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드루킹 댓글 조작 의혹을 받는 김경수 경남지사가 모레 항소심 선고를 받습니다.

지난해 1월, 1심 선고가 내려진 지 1년 만입니다.

김 지사는 1심에서 대선에서 민주당 후보 당선을 위해 댓글 조작을 공모한 혐의로 징역 2년을,

트루킹 일당에 센다이 총영사직을 제안한 혐의로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습니다.

1심 재판부는 김 지사가 댓글 조작 프로그램 '킹크랩' 시연을 본 뒤 프로그램 개발을 승인 또는 동의했다고 판단했습니다.

이후 지난해 4월, 김 지사는 보석으로 풀려나 불구속 상태에서 2심 재판을 받아 왔습니다.

김 지사 측은 2심에서 댓글 조작 프로그램 기록과 행적 등을 제시하며 당시 시연을 볼 수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특검은 김 지사가 줄곧 범행을 부인하면서 오히려 사법부를 비난하고 있다며 1심 때보다 1년 더 높은 징역 6년을 구형했습니다.

김 지사 측은 최후 발언에서 지지자를 만난 것과 불법을 공모한 것은 다르다며 불법은 없었다고 거듭 결백을 주장했습니다.

[김경수 / 경남지사 : 거짓은 진실을 이길 수 없다는 믿음으로 최선을 다해서 재판에 임해왔습니다. 그 어떤 불법도 없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립니다.]

공직선거법 등에 따라 김 지사가 100만 원 이상의 벌금형이나 징역형을 확정받을 경우, 지사직은 박탈됩니다.

항소심에서 김 지사 측이 킹크랩 시연에 참여하지 않았다는 증거 등을 구체적으로 제시한 만큼, 재판부 판단에 따라 댓글 조작 공모 등 인정 여부에 영향을 줄 가능성도 있습니다.

YTN 박기완[parkkw0616@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YTN 뉴스레터 구독하면 2020년 토정비결 전원 당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