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1121 0112020011957581121 07 0701001 6.2.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13097000 1579413134000

또 일낸 '기생충', 외국어 영화 최초 美편집자협회 편집상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박가영 기자]

머니투데이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2020 미국영화편집자협회 시상식에서 장편영화 드라마 부문 편집상을 받았다./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이 또 한번 '최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기생충'은 지난 17일(현지시간) 비버리 힐튼 호텔에서 열린 '2020 미국영화편집자협회 시상식'(ACE Eddie Awards)에서 장편영화 드라마 부문 편집상을 받았다.

외국어영화가 이 시상식에서 최고의 편집상을 받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기생충'은 '포드v페라리'(감독 제임스 맨골드) '조커'(감독 토드 필립스) '아이리시맨'(감독 마틴 스코세이지) '결혼 이야기'(감독 노아 바움백) 등과 경쟁했다.

편집상을 수상한 양진모 편집감독은 "꿈처럼 느껴진다"며 "기생충에 출연한 모든 연기자들에게 감사드린다. 함께 작업한 편집자들에게도 감사하다. 위대한 감독들과 훌륭한 영화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남겼다.

앞서 '기생충'은 지난 6일 열린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한국 영화 최초로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다.

미국영화편집자협회 편집상 수상으로 아카데미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기생충'은 다음 달 9일 열리는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과 감독상, 국제극영화상(외국어영화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까지 총 6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박가영 기자 park0801@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