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76304 0182020011957576304 01 0104001 6.1.15-RELEASE 18 매일경제 57415299 false true true false 1579391141000 1579391168000

오늘 美서 귀국하는 안철수, 20일 첫 행선지는 바로…

글자크기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9일 오후 귀국, 정치에 복귀한다. 지난 2018년 9월 독일로 출국한 지 1년 4개월여만이다.

총선을 87일 앞둔 이날 안철수 전 의원이 귀국함에 따라 향후 정치권에 미칠 영향에 대해서도 관심이 쏠린다. 때마침 보수통합 논의가 활발해지는 시점이라 그의 행보에 대한 정치권의 촉각은 더욱 예민해질 것으로 보인다.

안 전 의원 측 관계자는 "안 전 의원은 공항에서 그간 성찰의 결과와 정치 활동을 재개하는 각오 등을 밝힐 것"이라며 "귀국 이후에는 그동안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혁신의 메시지를 전하고 공감대를 찾는 활동을 하려 한다"고 말했다.

안 전 의원은 향후 거취를 바로 정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통합 논의가 한창 진행 중인 보수진영에서는 그를 향한 러브콜이 끊이지 않고 있지만 안 전 의원은 말을 아끼고 있다.

지금까지 알려진 안 전 의원의 공식 일정은 오는 20일 국립현충원 참배와 광주 5·18 묘역 참배가 전부다.

안 전 의원은 당분간 자신의 정치적 '담론'을 대중에 전달하는 데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안 전 의원 측 관계자는 "안 전 의원은 무엇이 되려고 정계에 복귀하는 것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어려운 상황을 풀어나가는 데 일조하겠다는 생각으로 오는 것"이라며 "새로운 가치에 대한 공감대를 얻고 난 이후에 행보를 모색해도 늦지 않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매일경제

정치 혁신 영상 메시지 보낸 안철수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권은희·이태규·김삼화 등 안철수계 의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한국 정치 이대로 좋은가' 토론회에서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의 정치 혁신 의지를 담은 영상 메시지가 상영되고 있다. 2020.1.9 toadbo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