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67684 0432020011757567684 05 0501001 6.1.15-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9262650000 1579262767000

북한에 멈춰선 '박항서 매직'…한국 8강 상대는 요르단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림픽 축구 아시아 최종예선에서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이 북한에 져 도쿄행 꿈을 접었습니다. 우리의 8강 상대는 요르단입니다.

베트남은 전반 16분 띠엔 린의 선제골로 앞서 나갔지만 10분 뒤 골키퍼의 뼈 아픈 실수로 동점 골을 내줬습니다.

북한 강국철의 30m 프리킥을 골키퍼가 어설프게 쳐냈다가 자책골이 되고 말았습니다.

북한에 막판 페널티킥까지 내주며 역전패한 베트남은 조 최하위로 탈락했습니다.

아랍에미리트와 1대 1로 비긴 요르단이 D조 2위로 8강에 올라, 우리와 4강 진출을 다투게 됐습니다.

※ 저작권 관계로 서비스하지 않는 영상입니다.

김형열 기자(henry13@sbs.co.kr)

▶ "새해엔 이런 뉴스를 듣고 싶어요" 댓글 남기고 달력 받자!
▶ SBS가 고른 뉴스, 네이버에서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