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744295 0432019120656744295 05 0501001 6.1.17-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75618540000 1575618606000

프로야구 롯데, 연봉 계약 완료…강로한 최고 인상률 82.8%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강로한 선수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는 2020시즌 연봉 재계약 대상자 60명과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고 오늘(6일) 밝혔습니다.

올 시즌 내야 전천후 요원으로 활약한 강로한이 가장 높은 연봉 인상률을 기록하며 82.8% 오른 5천300만 원에 재계약했습니다.

공수에서 가능성을 보인 신예 내야수 고승민은 40.7% 인상된 3천800만 원에 계약을 마쳤습니다.

2년 연속 불펜 '마당쇠' 역할을 한 진명호가 71.2% 오른 1억 2천500만 원에 계약하며 억대 연봉에 진입했습니다.

또한, 선발과 불펜에서 고루 활약한 김건국이 80% 인상된 5천400만 원에 재계약했습니다.

고졸 신인으로 잠재력을 보인 서준원은 70.4% 오른 4천600만 원에 도장을 찍었습니다.

이로써 롯데는 10개 구단 가운데 가장 먼저 연봉 계약을 마무리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 [제보하기] 모든 순간이 뉴스가 됩니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