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015666 0032019110256015666 05 0509001 6.1.20-RELEASE 3 연합뉴스 7866670 false true false false 1572682631000 1572682636000

허미정, LPGA 타이완 스윙잉 스커츠에서 5타 차 4위

글자크기
연합뉴스

허미정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허미정(30)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타이완 스윙잉 스커츠(총상금 220만달러) 3라운드에서 선두에 5타 뒤진 4위에 자리했다.

허미정은 2일 대만 신베이시 미라마르 골프 컨트리클럽(파72·6천437야드)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3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2개로 1타를 줄였다.

사흘간 합계 13언더파 203타를 친 허미정은 18언더파 198타로 단독 선두인 넬리 코르다(미국)에게 5타 뒤진 단독 4위가 됐다.

허미정은 2라운드까지 1타 차 단독 1위였으나 이날 타수를 많이 줄인 코르다와 교포 선수 이민지(호주) 등에게 추월을 허용했다.

이민지가 15언더파 201타로 코르다에게 3타 차 단독 2위에 올랐고, 카롤리네 마손(독일)은 14언더파 202타로 단독 3위다.

코르다는 이날 보기 없이 버디만 7개를 몰아쳤고 이민지 역시 버디만 5개를 골라냈다.

김인경(31)이 12언더파 204타로 단독 5위, 김세영(26)과 김효주(24)는 나란히 11언더파 205타, 공동 6위로 3라운드를 마쳤다.

박인비(31)는 6언더파 210타, 공동 15위고 이정은(23)은 유소연(29)과 함께 5언더파 211타로 공동 18위다.

한국 선수들은 이번 시즌 LPGA 투어에서 14승을 합작, 2015년과 2017년에 달성한 한국 선수들의 시즌 최다 우승 기록 15회에 1승이 모자란다.

올해 LPGA 투어는 이 대회를 포함해 3개 대회가 남았다.

email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