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985723 0142019103155985723 08 0804001 6.2.2-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29182869 false true false false 1572518651000

“승률 99%↑”… ‘알파고’ 바둑 넘어 ‘스타크래프트2 평정

글자크기
인공지능 '알파스타', 프로게이머급 랭크 '그랜드마스터' 달성

파이낸셜뉴스

스타크래프트 2 게임 화면 /사진=fn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알파고’의 이름으로 바둑계를 접수한 인공지능(AI)이 ‘알파스타’라는 이름으로 게임계를 평정하고 있다.

구글 딥마인드는 31일 국제학술지 네이처에 “게임 전용 AI 프로그램 ‘알파스타’가 실시간 전략 게임(RTS)의 대표주자 ‘스타크래프트2’의 그랜드마스터(상위 0.2%)에 올랐다”라고 밝혔다.

스타크래프트2는 자원을 채취해 병력을 생산하고, 전투를 통해 상대 기지를 점령해야 승리한다. 이를 위해서는 순간적인 판단과 게임 전체를 아우르는 전략이 필요하기에 바둑에 비해 난이도가 높다.

알파스타는 게임 내 선택할 수 있는 3가지 종족(저그?테란?프로토스) 모두에서 그랜드마스터 랭크에 올랐다. 알파스타의 평균 승률은 99.8%인 것으로 알려졌다.

알파스타는 카메라로 게임 화면을 인지한 뒤 자체적으로 전략을 세우는 방식으로 학습을 해왔다. 또한 사람의 개입 없이 AI 간의 대결을 통해 실력을 키워온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월 개발 초기 단계의 알파스타는 고전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으나 강화 학습 등을 통해 ‘고수’의 반열에 올랐다.

딥마인드는 "플레이어는 제한된 정보만으로 역동적이고 어려운 결정을 내려야 한다"라며 "이런 점에서 스타크래프트는 복잡한 상황에 대처할 수 있는 강력하고 유연한 에이전트를 개발할 수 있는 좋은 훈련장이다"라고 평가했다.

데미스 허사비스 최고경영자(CEO)는 "스타크래프트는 지난 15년간 연구자들에게 커다란 도전이었다. 이 인상적인 결과가 과학적 발견을 가속할 AI시스템을 개발하려는 우리 미션에 기여하길 바란다"라고 설명했다.

#인공지능 #알파고 #알파스타 #스타크래프트2

hoxin@fnnews.com 정호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