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28375 0512019101655628375 02 0201001 6.1.15-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71183587000 1571184321000

서울 지하철 노사, 임금협상 타결…정상 운행

글자크기
뉴스1

윤병범 서울교통공사 노조위원장이 전날인15일 오후 서울 성동구 서울교통공사 본사에서 노사 협상 결렬을 선언하고 있다. 2019.10.15/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 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는 16일 서울교통공사노동조합과 올해 임금을 1.8% 인상하는 등 협상안에 타결해 이날 예정됐던 파업이 취소되고 지하철이 평소대로 정상운행된다고 밝혔다.

양측 노사는 전날인 15일 오후 3시부터 본교섭을 진행했으나 노조 측이 오후 9시55분 교섭 결렬을 선언, 이날 지하철 운행이 차질을 빚을 것으로 예상됐다.

이후 양측은 16일 오전 7시40분부터 협상을 재개했다.

당초 이날 오전 6시30분부터 파업이 진행될 것으로 예상됐지만 노조에서 정식 파업을 선언하지 않으면서 오전 7시~9시 출근 시간 운행률은 평시 대비 100%를 유지했다. 직장인 등의 지하철 출근길도 지장이 없었다.

서울교통공사 노조는 Δ임금피크제 폐지 Δ안전인력 충원 Δ4조2교대 근무 확정 등을 요구하며 사측과 대화해 왔다.
argus@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