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10254 0512019101555610254 01 0109001 6.1.16-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571113710000 1571113717000

총리실 "'李총리, 文대통령에게 사의표명' 사실 아냐"

글자크기

"방일 이후에도 일정 변동 없을 것"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8일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앞서 국무위원들과 대화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 이낙연 총리, 문 대통령, 박원순 서울시장,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현철 기자 = 국무총리실은 15일 이낙연 국무총리가 오는 22~24일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식 방문 일정을 마친 뒤 총리직을 사퇴할 것으로 알려졌다는 보도에 대해 전면부인했다.

이석우 총리실 공보실장은 이날 "이 총리 사퇴 관련 기사는 사실이 아니고 전혀 근거가 없다"며 "전날(14일) 주례회동에서 이 같은 내용이 논의된 바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방일(訪日) 이후 총리의 일정에도 아무런 변동이 없음을 알려드린다"고 덧붙였다.

문화일보는 이날 '이 총리 방일 후 사퇴할 듯' 등의 기사에서 이 총리가 올해 초부터 문재인 대통령에게 여러 차례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방일 후 사퇴를 위해 귀국 일정을 조율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honestly8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