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607781 0292019101555607781 07 0703001 6.1.16-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571108040000 1571108082000

"심은경 주연"..日영화 '신문기자' 예고 공개..국가가 숨긴 진실은?[Oh!쎈 컷]

글자크기
OSEN

영화 예고편


[OSEN=김보라 기자] 영화 ‘신문기자’가 정부와 언론을 비판하는 날카로운 메시지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충격 사건 역추적 영상을 15일 공개해 눈길을 끈다.

‘신문기자’(감독 후지이 미치히토, 수입 더쿱, 배급 팝엔터테인먼트더쿱, 공동제공 미디어코드건축사무소)는 가짜 뉴스부터 댓글 조작까지, 국가가 감추려는 진실을 집요하게 쫓는 기자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 진실을 숨기기 위해 가짜 뉴스 유포부터 여론 조작까지 일삼는 국가의 충격적인 행동으로 예비 관객들의 관심을 사로잡은 ‘신문기자’ 측이 충격 사건 역추적 영상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지난 14일(월) 메가박스 페이스북을 통해 첫 공개된 ‘신문기자’ 충격 사건 역추적 영상은 내각부 소속의 고위 관료 칸자키(다카하시 카즈야 분)의 사망 소식을 담은 뉴스와 함께 그가 건물 옥상에서 투신한 장면으로 시작해 깜짝 놀라게 한다. 이후 영상에는 그가 안타까운 선택을 하기 전의 모습들이 그려지는 가운데 수상 쩍은 상황들이 그려져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든다. 칸자키가 후배이자 내각정보실 관료인 스기하라(마츠자카 토리 분)에게 갑자기 전화를 걸어 식사 약속을 잡는 모습.

이후 스기하라는 칸자키의 후임이 되었다는 동료를 통해 “칸자키씨를 그렇게 내몬 건 너희 내각 정보실이잖아?”라며 듣게 된다. 스기하라가 칸자키와의 통화와 식사에서 전혀 이상한 점을 못 느꼈던 만큼 보는 사람들 역시 당황스럽게 만들며 칸자키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그는 왜 스기하라에게 솔직하게 말하지 않은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한편 신문사로 전달된 익명의 팩스 제보를 파헤치기 위해 요시오카(심은경 분)가 찾아간 사람이 칸자키의 후임이라는 점 역시 눈길을 끈다. 파헤칠 수록 호기심을 자극하는 스토리에 과연 국가가 숨기려고 하는 충격적인 진실은 무엇일지, 요시오카와 스기하라는 이를 밝혀 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10월 17일 개봉./ watch@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