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146176 0292019092355146176 07 0703001 6.1.16-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569199320000 1569199358000

"보고 씹어?"..'가장 보통의 연애' 김래원X공효진의 현실 연애(ft.하상욱)[Oh!쎈 컷]

글자크기
OSEN

NEW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보라 기자]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가 센스 넘치는 글로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은 ‘감성 시(詩)팔이’ 하상욱 작가와 함께한 스페셜 포스터를 2종을 공개했다.

‘가장 보통의 연애’(감독 김한결, 제공배급 NEW, 제작 영화사 집)는 전 여친에 상처받은 재훈(김래원 분)과 전 남친에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 분),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배우 김래원과 공효진의 연기 앙상블로 기대를 모은 ‘가장 보통의 연애’ 측은 23일 하상욱 작가의 재기발랄한 카피로 폭풍 공감을 일으키는 스페셜 포스터 2종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실제 모바일 메신저 대화창을 재현한 디자인으로 눈길을 사로잡는 포스터는 “보고 싶어...보고 씹어?”라는 하상욱의 카피에 이어 눈물로 사과하는 김래원의 이모티콘이 절묘하게 어우러져 이별을 쉽게 받아들이지 못하고 실수 한 번쯤 해봤던 모두의 기억을 소환시키며 ‘웃픈’ 공감대를 자아낸다.

이어 서로에게 기댄 채 알 듯 말 듯 한 미묘한 표정을 짓고 있는 김래원과 공효진의 모습을 담은 포스터는 “친해지다가 진해지나봐”라는 하상욱의 재치 넘치는 카피와 어우러져 영화 속 극과 극의 연애 스타일에 티격태격하면서도 서로 다르기에 더욱 마음이 끌리는 두 남녀의 연애사에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이처럼 스페셜 포스터 2종을 공개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리는 ‘가장 보통의 연애’는 연애에 대한 솔직하고 거침없는 이야기로 관객들을 매료시킬 것이다.

연애를 해본 이들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만한 이야기와 현실적인 캐릭터, 생생하게 표현된 대사로 유쾌한 재미를 선사할 ‘가장 보통의 연애’는 오는 10월 2일 개봉 예정이다./ watch@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