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991717 0032019091554991717 01 0108004 6.1.16-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68538348000 1568538353000

北통신, 미일훈련 비난하며 "정세 책임…이성적 행동해야"

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