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613330 0432019021450613330 04 0401001 6.1.12-RELEASE 43 SBS 0 false false false false 1550155346000 1550155445000

프랑스 유권자 절반 이상 "'노란조끼' 집회 이제 끝내야"

글자크기
프랑스 유권자들의 절반 이상이 석 달째 이어지고 있는 '노란 조끼' 연속집회를 이제 끝낼 때라고 생각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여론조사업체 엘라베에 따르면 '노란 조끼' 연속집회를 끝내야 한다는 응답은 56%로 한 달 전보다 11% 포인트 상승했습니다.

지난해 11월 노란 조끼 연속집회가 시작한 뒤 시위 중단을 바라는 의견이 더 많이 나온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노란 조끼' 집회를 지지한다는 응답도 58%로 2주 전보다 5%포인트 하락한 반면, 반대 의견은 31%로 7%포인트 늘었습니다.

유류세 인하 요구에서 촉발돼 서민 경제 개선 및 마크롱 대통령 퇴진 요구로까지 확대된 노란 조끼 집회는 지난해 11월 17일 이후 매주 토요일마다 열리고 있습니다.

마크롱 대통령은 장외집회가 아닌 토론장에서 정부에 대한 요구를 구체적으로 제시하면 이를 수렴해 반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의원님, 예산심사 왜 또 그렇게 하셨어요?'
▶[끝까지 판다] 의원님의 부적절한 처신 '이해충돌'
▶네이버 메인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