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126271 1092018112749126271 04 0401001 6.1.15-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43303538000 1543303659000

로힝야족 난민 93명 태운 보트 적발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로힝야족 난민들의 목숨을 건 미얀마 탈출 시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27일 현지 언론과 외신 보도에 미얀마 해군은 지난 25일 남부 다웨이 인근 해상에서 밀항 선박을 적발하고, 이 배에 타고 있던 93명을 경찰에 인계했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배에 타고 있던 사람들은 서부 라카인주 주도 시트웨에 있는 태 차웅 내국인 난민 수용소에 거주하던 로힝야족으로 밝혀졌습니다. 다웨이 지역 관리인 모에 조 랏은 "수상한 배가 있다는 어부의 신고를 받고 선박을 수색해 밀항자들을 검거했다"며 "그들은 난민 수용소에서 도망쳐 나왔으며 말레이시아로 가려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들이 탈출한 난민 수용소와 적발된 장소인 다웨이는 900㎞나 떨어져 있습니다.

최근 우기가 끝나고 안다 만의 파도가 잠잠해지면서 수용소를 탈출해 밀항을 시도하는 로힝야족 '보트피플' 행렬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이진연기자 (jinlee@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