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32959386 0512016090932959386 03 0301001 economy 7.0.0-HOTFIX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473368400000

'살인 서랍장' 이케아 결국…국내서도 리콜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내외 7개사 27개 서랍장 판매중지

이케아 제품 15개 포함 '최다'

뉴스1

이케아 광명점에서 판매되고 있는 말름서랍장.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종=뉴스1) 신준섭 기자 = 미국에서 유아 6명의 사망을 야기한 이케아 서랍장이 결국 국내에서도 리콜을 실시한다. 제품 라인업 중 15개 품목이 대상이다.

다른 가구 브랜드들도 덕분에 유탄을 맞았다. 국가기술표준원은 이케아 등 7개사 27개 서랍장 제품이 자발적 리콜을 실시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문제가 된 제품군은 기술표준원에서 마련한 예비안전기준인 23㎏의 무게를 얹어 시험했을 때 파손되거나 넘어지는 결과를 보였다. 23㎏은 미국 재료시험협회가 마련한 기준으로 5세 어린이의 평균 몸무게에 해당한다.

특히 리콜 대상 제품 중 7개 제품은 모든 서랍을 열기만 해도 쓰러졌다고 기술표준원은 설명했다.

리콜 대상 업체에는 국내외 브랜드가 모두 포함됐다. 이케아를 비롯해 Δ에몬스 Δ일룸 Δ보루네오 Δ장인가구 Δ에넥스 Δ우아미 등의 브랜드가 각각의 제품을 리콜한다.

이들 업체는 리콜 대상 제품을 유통 매장에서 즉시 판매 중지·수거하고 이미 판매된 제품은 수리·교환·환불 조치할 계획이다. 대상 제품은 오는 9일부터 제품안전정보센터 홈페이지에 공개된다.

기술표준원은 "이번 예비안전기준을 우선적으로 고려해 KC 안전기준을 추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man321@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