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21-HOTFIX 57521930 0372020011557521930 37 헤럴드경제 0 06 0602001 true false true true false 1579096315000 1579096323000 true 심은경 여우주연상,고수 웹툰,머니게임 인물관계도 1 related

기사보기

기사창 닫기
  • ESC를 누르거나 기사 바깥 영역을 더블 클릭하면 기사창이 닫힙니다.

첫방 ‘머니게임’ 이성민, 정동환과의 의견 대립 끝에 살인 저질러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헤럴드경제

사진=tvN 방송 화면 캡쳐


정인은행에 대한 이견으로 이성민과 정동환의 갈등이 고조를 이뤘다.

15일 첫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연출 김상호, 극본 이영미) 1회에서는 정인은행을 둘러싸고 금융계에 폭풍이 휘몰아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금융위 부위원장 허재(이성민 분)과 대한민국 최고의 경제학자 채병학(정동환 분)은 정인은행의 매각을 두고 불꽃 튀는 의견 대립을 보였다.

말다툼 후 허재가 채병학에게 전화를 걸었지만 돌아오는 것은 차가운 대답뿐이었다. 채병학은 허재의 전화를 끊은 후 “허재는 금융위원장 자격이 없다”고 서술했다.

이튿날 두 사람은 산에서 만났다. 허재는 “항상 그러셨다. 저 우리나라 금융 정책, 못나고 어긋난 것들 바로잡는 데에 저의 모든 것을 바치겠다”고 말했다. 채병학은 “그게 문제라는 거다”라고 말했고 허재는 “어떻게 시장 원리로만 돌아가냐. 정부의 관여가 필요할 때도 있다. 선배님은 편협하다”고 말했다.

물러서지 않는 채병학의 모습에 허재는 멱살을 잡으며 “망치지 말고 가만히 있으라”고 절규했다. 결국 말다툼은 몸싸움으로 이어졌고 허재는 채병학을 바위 아래로 밀어 넘어뜨렸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추천검색어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