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21-HOTFIX 57521570 0032020011557521570 3 연합뉴스 0 03 0302001 true false true true false 1579094205000 1579094216000 true 1 related

기사보기

기사창 닫기
  • ESC를 누르거나 기사 바깥 영역을 더블 클릭하면 기사창이 닫힙니다.

라임운용 "환매연기 1.67조원으로 늘어…3자 협의체 추진"

판매사 등과 협의할 것…추가 환매연기 펀드 설정액은 2천949억원"

연합뉴스

라임자산운용 환매 연기
원종준 라임자산운용 대표이사가 지난해 10월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제금융센터(IFC)에서 라임자산운용 펀드 환매 연기 관련 기자 간담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라임자산운용이 기존 환매 연기된 펀드 외에 환매 연기된 펀드가 늘었음을 시인하고 펀드를 판매한 은행·증권사들과 협의체를 구성해 사태 해결방안을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또 추가로 환매 연기된 사모펀드까지 포함하면 누적된 총 환매 연기 금액은 1조6천억원대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라임자산운용은 15일 보도자료를 내 "환매 연기는 여러 이해 당사자들이 힘을 합쳐 해결해야 한다"며 "라임과 16곳의 판매사, 3곳의 TRS (계약을 맺은) 증권사가 참여하는 협의체를 구성하도록 논의 중이며 업무협약(MOU)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협의체가 자산의 회수와 분배, 개별 자펀드의 운용과 관련한 여러 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며 감독 당국과도 긴밀히 협력하겠다"며 "이종필 전 운용총괄 대표(CIO)가 잠적해 현황을 파악하는 데 어려움이 있지만, 남은 임직원들이 고객 자산 회수를 최우선 목표로 두고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라임자산운용은 또 최근 모(母) 펀드 '크레딧 인슈어드 무역금융펀드'와 이에 투자한 16개 자(子)펀드에서 오는 3월부터 추가로 환매 연기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지난 6일 판매사들에 이를 안내했다고 밝혔다.

추가로 환매 연기가 결정된 펀드와 자펀드의 설정 금액은 2천949억원이며, 이 가운데 유동성 문제가 있는 자산과 연계된 1천200억원가량의 환매가 연기될 것으로 보인다.

이 펀드가 투자한 자산들 가운데 기존에 환매가 연기된 '플루토 FI D-1호' 등 일부에 유동성 문제가 생겨 환매가 지연될 수 있다는 것이 라임자산운용의 설명이다.

이로써 환매가 연기된 모펀드는 총 4개로 늘었으며 이에 관련된 자펀드는 173개다.

기존 환매 연기된 펀드들의 설정액이 1조5천587억원이며 새로 환매가 연기된 펀드의 설정액은 2천949억원으로 산술적으로 합산하면 설정액 총액은 1조8천억원을 넘어선다.

이에 대해 라임자산운용 관계자는 "4개의 모펀드에 연관된 자펀드 중 일부는 모펀드와 관련 없는 자산도 담고 있어 이미 일부 액수를 환매했다"며 "현재 남은 환매 연기 대상 금액은 총 1조6천679억원"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이번에 밝히는 설정액은 펀드에 고객이 가입한 금액 기준"이라며 "앞으로 실사를 통해 정확한 손실 예상 금액이 파악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라임자산운용은 또 2월 중순께 삼일회계법인으로부터 환매 연기 펀드들에 대한 실사 최종 보고서를 받을 예정이며, 보고서 수령 후 1개월 안에 자산별 회수 일정을 점검해 고객들에게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라임자산운용은 늦어도 3월 중 실사 결과와 투자금 회수 일정 등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라임자산운용은 또 "실사 결과가 나온 이후 3일 이내에 집합투자재산평가위원회를 열어 실사 결과를 바탕으로 여러 상황을 고려해 자산별 평가가격을 조정한 뒤 기준가격에 반영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금까지 업계 전반에 통용되는 집합투자재산평가 규정에 따라 펀드 기준가격을 평가해왔지만, 상황의 심각성 때문에 실사 보고서 내용을 기준가에 반영해야 한다는 필요성이 제기됐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jae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