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희망의 미래, 소중한 선택

제 19대 대통령 선거

5월 9일
화요일
77.2%
개표종료 전국 최종 투표율
38032086 0182017051938032086 01 0101001 5.16.11-RELEASE 18 매일경제 17162090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 개헌 대선공약대로 추진 재확인"

글자크기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공약대로 내년 지방선거때 개헌을 추진하겠다는 뜻을 재확인했다.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은 19일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문 대통령이 여야 5당 원내대표와의 오찬 회동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오찬 회동에서 "정치권의 개헌 논의 과정에 국민의 의견을 충실히 수렴해 반영하고 선거 제도 개편도 함께 논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또 정부의 사드 입장을 분명히 해야 한다는 건의에 대해서 "특사 활동의 결과 등을 지켜보고 한미, 한중 정상회담 등을 고려해 신중하게 접근하겠다"고 답했다.

박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과 여야 5당 원내대표들은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를 구성하기로 사실상 합의했다.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의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 구성운영 제안에 대해 5당 원내대표의 동의가 있었고 실무협의에 착수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각 당의 공통 대선 공약을 우선 추진하자는 대통령 제안에 대해 각 당 원내대표들의 동의가 있었고 국회에서 구체적 논의를 시작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문 대통령과 여야 원내대표들은 국회에서 검찰개혁, 국가정보원 개혁, 방속 개혁 등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

이에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국회 차원의 합의가 이뤄지기 이전이라도 국정원이 국내 정치개입 근절에 대해선 확고한 의지를 강력히 표명했다"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이경서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