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83797 0432020032759083797 02 0201001 6.1.1-RELEASE 43 SBS 58359492 false true true false 1585269147000 1585269255000 인천 코로나19 확진자 서울지하철 1호선 출퇴근 2003271301 related

인천 코로나19 확진자, 서울 지하철 1호선으로 출퇴근

글자크기
서울 한 제조업체 근무자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인천 거주 20대 여성은 의심 증상이 나타난 이후에도 서울 지하철 1호선을 이용해 출퇴근했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인천시 부평구에 따르면 부평구 부평동 주민 A(23·여)씨는 어제(26일)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기 전까지 서울 지하철 1호선 등을 이용해 직장인 서울 금천구 한 제조업체로 출퇴근했습니다.

그는 23∼26일 오전 7시 50분쯤 자택에서 자전거를 타고 부평역으로 이동해 1호선 열차를 타고 구로역을 거쳐 가산디지털단지역 근처에 있는 직장으로 출근했습니다.

또 23·24·25일에는 같은 경로로 퇴근해 오후 7시 10분쯤 부평동 자택으로 귀가했습니다.

어제에도 지하철로 출근했으며 직장동료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접한 뒤 오전 11시쯤 지하철과 자전거를 이용해 부평구보건소 선별진료소로 이동했고 검체 검사를 받아 양성이 나왔습니다.

A씨는 지하철을 이용할 때 항상 마스크를 착용했던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그는 의심 증상이 발현하기 전인 22일(일요일) 오후에는 부평구 부평동 김밥 가게와 구산동 햄버거 가게, 경기도 부천시 송내동 미용실 등지를 방문했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햄버거집과 미용실에서는 마스크를 쓰지 않았습니다.

오늘 오전 9시 현재까지 파악된 A씨의 접촉자 중 부평 지역 주민은 12명(다른 지역 5명)으로 이 중 11명은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습니다.

부평구는 심층 역학조사를 벌여 A씨의 추가 이동 동선이나 접촉자가 있는지 등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영규 기자(ykyou@sbs.co.kr)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