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80698 0292020032759080698 06 0602001 6.1.1-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59460000 1585259517000 시리즈M 배철수 아내 박혜영 PD 얼굴 최초 공개 눈길 2003271015 popular

'시리즈M' 배철수 아내 박혜영 PD, 얼굴 최초 공개→러브스토리 '눈길'[어저께TV]

글자크기
OSEN

[OSEN=하수정 기자] 배철수의 아내 박혜영 PD가 얼굴을 최초로 공개하면서 러브스토리도 털어놨다.

26일 오후 방송된 MBC '시리즈M'에서는 유희열이 '배철수의 음악캠프'(이하 배캠) 1호 PD인 박혜영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박혜영 PD는 배철수의 아내로 두 사람은 '배캠'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해 결혼에 골인했다.

지금까지 한 번도 얼굴을 공개하지 않았던 박혜영 PD는 "'배캠'의 1호 피디니까 인터뷰를 안 할 수가 없었다"고 했다.

배철수와 처음 만난 계기에 대해 "그때 DJ를 뽑을 때 조건을 걸었는데, 음악을 하고 있어야 하고, 너무 어리지 않고, 30살 이상이면 좋겠다고 했다. 송골매 구창모 씨를 생각했더니, 누가 배철수 씨를 추천했다. 그래서 오디션 테이프를 만들겠다고 했고, 둘 다 스타라서 대강할 줄 알았다. 처음에 구창모 씨가 녹음하러 들어갔는데 그 당시에 우리 라디오에서 굉장히 유명한 작가가 있었다. 그 분한테 원고를 받았다고 하더라"며 기억을 떠올렸다.

송골매 보컬이자 배철수의 40년 지기 친구 구창모는 "난 앨범도 몇 장을 들고 왔었고, 원고도 몇 장을 내 나름대로 써서 가지고 왔다. 그런데 배철수는 빈손으로 왔다. 그게 차이점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첫 번째는 배철수가 가지고 있는 캐릭터가 드러났고, 그다음에 내가 생각하는 배철수의 장점은 목소리다. 그 다음에 멘트를 하는 방식이 기존에 있던 디제이들과 크게 차이가 있었다. 난 고루한 방식을 택했고, 배철수는 고루한 방식에서 탈피해 자기 것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유희열이 "철수 형이 잘될 줄 알았냐?"고 묻자 박혜영 피디는 "전혀 몰랐다. 본인이 처음에 들어오면서부터 '디제이를 너무 하고 싶었다'고 하더라. 그전에 6개월만 하고 잘린 적이 있었는데, 본인한테 상처로 남았다고 했다. 오디션 테이프를 만들던 날, 돌아가신 아버지 사진이 있는데 '저 좀 되게 해주세요' 그랬다고 했다. 우리가 아는 송골매 스타와 다르게 굉장히 열심히 했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OSEN

유희열은 "'뻔한 얘기 하지마라', '쌀로 밥 짓는 얘기하지 마라'고 하셨다더라. 그 장본인이다. 그러다가 더 많이 배우고 싶어서 평생을 하게 됐다고 들었다"며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를 언급했다.

박혜영 피디는 "이 사람도 워낙 유명한 노총각이고, 결혼할 것 같지는 않았다. 이미 결혼은 힘들 것 같고, 나도 힘들 것 같았다. 그런데 우리 둘이 말은 잘 통하니까 친구처럼 잘 지낼수 있겠다 싶었다. 정작 일이 그렇게 된 건 스포츠 신문에 열애설 기사가 났다"며 기사 때문에 결혼으로 이어졌다고 했다.

유희열은 "아마도 철수 형님이 뿌린 것 같다"며 웃었고, 박혜영 피디는 "결혼식 사진을 나중에 나이 들어서 보니까 무시무시하더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배철수는 연예계 생활 42년 만에 일상을 공개했고, '배캠' 30주년을 맞아 영국 BBC 마이다베일 스튜디오에서 생방송도 진행했다.

'배캠'은 30주년을 기념해 2월 17일부터 닷새간 배철수가 영국 BBC 마이다베일 스튜디오에서 생방송으로 진행하는 '배캠-Live at the BBC'를 기획했다. 비틀즈를 비롯한 레드 제플린, 아델 등 영미 팝의 수많은 명곡이 녹음된 마이다베일 스튜디오는 그 자체로 세계 근대문화유산이다. 이제까지 외국 방송사의 DJ가 이곳에 들어가 생방송을 한 적은 한 번도 없었던 만큼 '배캠'의 행보가 역사적인 셈이다.

배철수는 "스튜디오를 완전히 폐쇄하기 전에 우리가 가서 방송하는 것도 참 의미가 있다. 재밌을 것 같다는 기대도 있지만, 사실은 그것보다 먼저 낯선 장소에 가서 생방송을 재밌게, 무사히 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더 크다"고 고백했다.

'배캠' 팀은 무사히 영국 스튜디오에 도착했고, 생방송 당일에는 후배 윤도현이 현장을 찾았다. 이어 영국 가수 앤 마리가 첫번째 라이브 게스트로 등장해 기대감을 높였다. 앤 마리는 해외 아티스트로는 최초로 국내 음원차트 1위를 달성하기도 했다.

/ hsjssu@osen.co.kr

[사진] '시리즈M'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