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80593 0372020032759080593 06 0602001 6.1.2-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58208000 1585258223000 맛남의 광장 노래 요리 송가인 2003271015 related

[어게인TV]'맛남의광장' 농벤져스X송가인, 진도 대파로 일냈다…대파국→파게트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SBS'맛남의 광장'캡처


[헤럴드POP=오현지기자]백종원, 김희철, 양세형, 김동준, 송가인이 진도 대파로 일냈다.

26일 오후에 방송된 SBS'맛남의 광장'에서는 진도대파국부터 파게트까지 파 이용한 요리가 그려졌다.

백종원이 파가 잔뜩 들어간 육개장 '파개장'을 연구했다. 이날 요린이 김희철이 주걱을 쥐고 고기와 파를 볶기 시작했다. 특히 김희철은 백종원이 준비한 숙주나물을 넣지 말고 파로만 어떤 맛이 날지 먹어보자며 제안했다.

이어 백종원은 매운맛을 좋아하는 사람을 위해 고추, 마늘, 청양고추로 양념장을 따로 만들었다. 또 백종원은 다시마, 간마늘, 국간장, 후추, 소금, 액젓 등을 이용해 국물맛을 냈다.

한편 김동준은 파가 가득한 파개장을 보면서 "소고기 파국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백종원, 김희철이 파양념라면 파기름 볶음밥으로 아침 식사를 만들었다. 백종원의 파기름 베이스로 만든 음식이었다. 얼큰한 라면과 담백한 볶음밥을 맛봤다. 특히 김동준은 해장라면에 끝이라고 표현했다.

이후 농벤져스와 송가인은 아침메뉴를 준비했다.

김희철은 대파를 썰기에 나서면서 눈물을 흘리기 시작했다. 이어 송가인은 봄동 겉절이 양념을 준비했다. 전날 송가인은 봄동 겉절이를 만들었고, 백종원에게 합격점을 받았다. 액젓 참기름 들깨 다진마늘 고추가루 등을 넣고, 양념을 따로 만들어 놓기까지 했다.

김희철은 파스츄리를 만들었고, 요섹남으로 거듭났다. 이어 백종원은 김동준에게 진도대파국을 준비하라고 지시했다. 대파국과 봄동겉절이를 맛본 지역주민들은 너무 맛있다면서 감탄했다. 송가인은 "대파국에 대파는 한단이 넘게 들어가면 더 많이 소비가 될 수 있다"면서 반가워했다.

한편 김동준은 대파로 힙합 자작곡을 만들어서 홍보했다. 그는 "암, 관절, 피로회복, 호우!"의 힙을 보여줬고, 이에 송가인은 "호우!만 나갈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양세형은 진도 파게트를 에어프라이어에 넣고 구워냈다. 김희철은 양세형을 향해 제빵왕 양탁구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양세형은 식사를 마친 농어민에게 파게트를 설명하고 직접 대접하는 모습을 보였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