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8480 0112020032659078480 04 0401001 6.1.3-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29462000 1585229524000 영국 보건 찰스 왕세자 코로나19 검사 특혜 2003270831

"英 찰스 왕세자 코로나 검사 특혜?…새치기 안했다"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한지연 기자]

머니투데이

찰스 왕세자/사진=AFP



영국 정부가 찰스 왕세자의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검사 특혜 의혹을 부인했다.

에드워드 아가르 영국 보건보 장관은 26일 브리티시스카이브로드캐스팅(BskyB) 계열의 뉴스 채널인 스카이뉴스 인터뷰에서 "찰스 왕세자의 증상과 상태는 코로나19 검사 기준을 충족했다"며 "찰스 왕세자는 새치기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전날인 25일 찰스 왕세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영국에서는 많은 검사를 할 수 있는 역량이 부족해 기침과 열 등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더라도 바로 검사를 받을 수 없다. 일단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 호흡 곤란 등 증상이 심각해져 병원에 입원한 환자들이 우선적으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찰스 왕세자가 가벼운 증상 외엔 좋은 건강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는 소식에 특혜 논란이 불거졌다.

한지연 기자 vividha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