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7256 0032020032659077256 01 0105003 6.1.3-RELEASE 3 연합뉴스 58075039 false true false false 1585221373000 1585221378000 총선후보 첫날 47명 등록 평균 2003270601 related

해운대 센텀2지구 개발 청신호에 총선 후보 모두 환영

글자크기

민주 윤준호 "해운대형 일자리" 통합 김미애 "한국판 실리콘밸리"

연합뉴스

왼쪽부터 윤준호 김미애
[본인 제공]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 해운대 센텀2지구 개발사업의 최대 난관이었던 개발제한구역 해제에 해당 지역구 총선 후보들이 모두 환영 입장을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윤준호 의원(해운대을)은 26일 국토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에서 '센텀2지구 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사업'에 대한 그린벨트 해제 심의통과를 환영한다고 밝혔다.

윤 의원은 "해운대 센텀2지구 관련 양해각서 체결과정에서 입장 조율과 협상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정부 부처인 국방부, 국토부, 산림청과 수시로 조율해 이들을 협상테이블로 이끌었다"고 말했다.

이어 "반드시 센텀2지구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고 해운대형 일자리를 만들어 반여·반송·재송이 부산과 대한민국의 새로운 일자리 중심지역으로 자리 잡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미래통합당 김미애 해운대을 후보도 "부산의 미래 100년을 책임질 제2 센텀이 첫발을 내딛게 됐다"며 환영 성명을 냈다.

김 후보는 "제2 센텀은 지식·문화·정보산업이 어우러진 고부가가치 첨단산업단지로 조성될 것"이라며 "동남권 최고의 창업 인큐베이팅 시스템을 갖추고 창업자금지원기관을 유치해 한국판 실리콘밸리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또 "제2 센텀이 난개발이 안 되도록 하고 개발에 따른 수혜는 주민에게 최우선으로 돌아가게 될 것"이라며 "결코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최선으로 하겠다"고 다짐했다.

c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