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7096 0372020032659077096 06 0602001 6.1.1-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20255000 1585220261000 우아한모녀 최명길 지수원 용서 2003270801 related

'우아한 모녀' 최명길, 차도 없이 몸 상태 악화‥"차예련은 끝까지 몰라야 해"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우아한 모녀'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최명길의 상태가 점점 악화되어 갔다.

26일 방송된 KBS2 '우아한 모녀'에서는 유진(차예련 분) 앞에서 애써 고통을 감추는 캐리정(최명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하지만 캐리정의 상태는 점점 악화되어 갔다.

이날 캐리정은 "엄마 건강해지시면 그때 용서할지 말지 생각해보겠다. 지금은 주어진 행복 그냥 누리겠다. 그러니 꼭 건강하시라." 말하는 유진에게 "건강해져서 너에게 진 빚 다 갚겠다."고 약속했다.

하지만 캐리정은 유진이 직접 만들어준 김치죽을 다 토해냈다. 유진은 이런 캐리정을 걱정했지만, 캐리정은 "엄마 괜찮다."며 유진의 마음을 달랬다.

이후 캐리정은 의사 선생님에게 자신의 상태를 물었다. 이에 의사는 "췌장에도 염증 소견이 보인다. 면역력이 약해져 염증이 퍼지면 나빠질 수 있다. 지금 드시는 약으로도 간 쪽은 전혀 재생이 안 되고 있다. 현재 임상연구중인 약이 있는데 진행을 해보겠냐. 현재로선 가장 효과를 기대할 방법이다."라고 소견을 나타냈다.

캐리정은 자신의 상태를 유진에게 숨겼다. 오비서(이주은 분)은 "아가씨도 알아야 마음의 준비를 한다."고 말했지만, 캐리정은 고백을 나중으로 미뤘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