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6907 0412020032659076907 02 0213001 6.1.3-RELEASE 41 뉴스웨이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18691000 1585218725000 시민 1인당 5만원 재난 기본소득 지급 2003270301 popular

[안양시] 전 시민1인당 5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

글자크기
뉴스웨이

뉴스웨이

사진=안양시


[뉴스웨이 안성렬 기자]

안양시(시장 최대호)가 코로나19 극복 차원에서 시민1인당 5만원의 ‘안양형 재난기본소득’ 을 지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안양시민은 이에 따라 소득과 연령에 상관없이 4인 가족 60만원 기준, 경기도형 재난기본소득 10만원을 포함해 1인당 15만원을 지급받는다. 지급방식은 3개월 안에 소진해야 하는 지역화폐인‘안양사랑상품권’이 된다.

안양시는 4월부터 동 행행정복지센터에서 간단한 신원절차를 거쳐 5만원 상당의 안양사랑상품권을 지급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이날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발표하는 온라인 브리핑자료를 통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고통 받는 시민들에게 보탬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밑거름이 되고자‘안양형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기로 했다”며 “아울러 코로나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상공인들을 돕기 위한 다양한 적극행정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 시장은 “지역화폐인 안양사랑상품권 10%할인 판매 및 할인기간을 6월까지 연장했는가 하면 시·구청 구내식당 휴무일을 확대했다”며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활성화, 저소득층 양육 한시적 지원, 선별진료소 장비구입 등을 위해 시 주관 행사를 축소, 코로나19 대응 예산 305억 원을 편성해 시민과 어려움을 나누겠다”고 덧붙였다.

최 시장은 특히 안양교도소와 기업 간의 협업을 통해 마스크를 저가에 공급하게 된 일화를 소개하며 다시 금 관계관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기도 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 ’, 안양시농수산도매시장도 공무원 시차출퇴근·구내식당 시차 운영

안양시는 시·구청사 구내식당에 이어 농수산물도매시장(이하 농수산도매시장)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26일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25일부터 농수산도매시장 직원 시차출퇴근제 운영에 들어갔다. 도매시장 구내식당 운영도 직원들을 2개조로 편성해 교대로 이용하되 양옆으로만 앉아 식사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곳곳에 손세정제를 비치해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게 하고 마스크착용을 의무화 하는 등 공직부문 사회적 거리두기에 솔선하고 있다.

윤주광 농수산물도매시장관리사업소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개인 위생관리 및 외출자제 등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에 우리 공직자들이 함께해줄 것”을 당부했다.

전국 안성렬 기자 ansungy0647@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