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5405 0182020032659075405 06 0601001 6.1.3-RELEASE 18 매일경제 39226194 false true true false 1585212748000 1585212848000 더이스트라이트 폭행 방조 혐의 김창환 징역8개월 집행유예2년 확정 2003270701 popular

‘더이스트라이트 폭행 방조 혐의’ 김창환, 징역 8개월 집행유예 2년 확정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의 김창환 회장에게 집행유예가 확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이동원 재판관)는 26일 아동학대 및 아동학대방조 혐의로 기소된 김 회장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함께 기소된 문모 PD에게는 징역 1년 4개월 및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80시간 이수, 아동 관련기관 3년간 취업제한을 명령한 원심을 똑같이 확정했다.

매일경제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의 김창환 회장에게 집행유예가 확정됐다. 사진=김영구 기자


문 PD는 더이스트라이트에서 활동한 이석철(19), 이승현(18) 군을 2015년부터 3년가량 상습 폭행한 혐의(상습아동학대)로 기소됐다.

김 회장은 문 PD의 이런 폭행 사실을 알고도 적극적으로 제지하지 않은 부작위에 의한 아동학대방조 혐의와 이승현 군에게 전자담배를 권하고 머리를 때리는 등 정서적 학대를 한 혐의로 기소됐다.

1심 재판부는 김창환 회장의 혐의가 인정된다며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으며 문영일 프로듀서에 대해서는 징역 2년을 선고했다. 이후 진행된 항소심 재판부 역시 두 사람의 혐의가 인정된다며 항소를 기각, 김창환 회장에 대한 원심을 그대로 이어갔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