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5160 0902020032659075160 02 0213005 6.1.2-RELEASE 90 아주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85212360000 1585212379000 안양시 시민 1인당 5만원 재난 기본소득 지급 2003262131 related

[코로나19]지자체 현금보따리 풀기 속속 동참…부산, 동구 5만·기장 10만

글자크기
아주경제

지역경제살리기 협약식에서 발언하는 이낙연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이 24일 충북 청주 농협지부에서 열린 코로나19 국난극복을 위한 지역경제 살리기 협약식 및 공동캠페인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3.24 [이낙연 캠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2020-03-24 17:30:19/ <저작권자 ⓒ 1980-2020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되면서 중소상공인 어려움이 가중되는 가운데 부산지역 지자체들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현금 풀기에 속속 나섰다.

26일 부산 동구와 동구의회는 긴급생활지원금 40억원을 편성했다. 이 지원금은 동구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지역화폐인 'e바구페이'로 8만여명의 지급 대상자에게 주민 1인당 5만원을 지급한다.

수영구도 '수영구형 긴급생활안정자금'을 구민 17만6000명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1인당 5만원씩 선불카드 형태로 제작해 주민에게 나눠줄 예정으로, 3개월 내 사용해야 한다.

부산진구도 민생안정 예산으로 주민 36만명 모두에게 1인당 5만원씩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이와 관련해 230억원 규모 민생안정 예산을 편성하기로 했다.

기장군은 '기장형 재난기본소득'을 기장군수 가족을 제외한 모든 군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167억원을 지원한다. 2월 말 기준 기장군 인구는 16만6000명이다.

이에 앞서 부산시는 지역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18만5585명에게 현금으로 100만원씩 모두 1856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한지연 기자 hanji@ajunews.com

한지연 hanji@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