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4486 0512020032659074486 06 0604001 6.1.3-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11180000 1585211200000 안젤리나졸리 매덕스 코로나19 조기 귀국 한국어 공부 2003270701 related

[N해외연예] 안젤리나 졸리 아들 매덕스, 코로나19로 美 귀국 "한국어 공부 중"

글자크기
뉴스1

왼쪽부터 매덕스, 팍스 티엔, 안젤리나 졸리, 비비안, 녹스, 샤일로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안젤리나 졸리의 아들 매덕스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어머니가 있는 미국으로 돌아갔다.

26일 미국 연예매체 피플에 따르면 매덕스는 현재 재학 중인 연세대학교가 코로나19로 수업이 연기되면서 어머니 안젤리나 졸리가 있는 미국 집으로 돌아갔다.

피플은 매덕스가 어머니와 다섯 명의 동생 팍스 티엔, 자하라, 샤일로, 녹스, 비비안 등과 함께 머무르고 있다면서 그가 쉬는 기간 한국어와 러시아어 공부에 매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한편 안젤리나 졸리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식사를 하지 못하는 빈곤 가정 어린이들을 위해 100만달러(약 12억원)를 '노 키드 헝그리'라는 단체에 기부한 사실이 알려져 귀감이 되고 있다.

안젤리나 졸리는 "이번주만 해도 전세계에서 10억명의 아이들이 코로나19 거리두기로 인해 학교에 가지 못하고 있다"며 "미국에서 식량 지원으로 살아가는 2200만명 아이들을 포함해 많은 아이들이 학교에서 보호받고 영양가 있는 음식을 먹는다. 노 키드 헝그리는 최대한 많은 아이들을 도와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eujenej@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