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73824 0432020032659073824 04 0401001 6.1.1-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85209879000 1585211180000 中 우한 완치 3∼10 %, 코로나19 검사 양성반응 2003270431

"中 우한 완치자 3∼10%, 코로나19 검사서 양성 반응"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처음 퍼졌던 중국 우한에서 완치 판정을 받은 환자의 최대 10%가 재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우한 화중과학기술대 부속 퉁지의학원의 왕웨이 원장을 인용해서, 코로나 환자 147명을 관찰한 결과 이 중에 3명이 완치 판정 후에 핵산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관영 인민일보 산하 건강시보는 다른 연구결과를 인용해서, 우한 내 완치 환자 가운데 5~10% 정도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 전역에서 코로나 완치 환자가 7만 4천 명이 있는데, 이 수치를 대입하면 최대 7천400여 명이 검사에서 다시 양성 반응을 보일 수 있다는 뜻입니다.

다만 완치 후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인 환자가 다른 사람에게 바이러스를 전파한 사례는 아직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중국 전문가들 중에는 이 사람들이 코로나19로부터 몸을 지킬 항체를 형성한 것이라고 분석한 경우도 있지만, 만일의 경우에 대비해서 완치 환자들이 퇴원 후에도 2주간 격리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뒤따르고 있습니다.

또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다른 한편으로는 검사키트의 정확성에 대해서 우려가 나오고 있다면서, 일부에서는 현재 검사 방식이 완치자의 바이러스를 추적하는 데 적합하지 않다는 지적도 내놨다고 전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범주 기자(news4u@sbs.co.kr)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