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63077 0902020032659063077 02 0213003 6.1.3-RELEASE 90 아주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585194819000 1585194828000 항공시스템공학과 코로나19 2003261631 related

수원시, ‘코로나19 추경’ 638억 원 규모 긴급 편성

글자크기

방역체계 구축, 민생지원, 지역경제 회복 등에 집중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수원시가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 극복을 위해 638억 원 규모의 제1회 추경을 긴급 편성했다.

26일 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은 시민들의 안전한 삶을 위협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에 대응하고자 민생지원과 지역경제 회복을 목표로 추진된다. 이에 시는 ‘2020년도 제1회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지난 23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시는 2조8263억 원으로 계획했던 올해 당초 예산 대비 469억 원(1.66%)을 증가한 2조8732억 원을 1회 추경으로 편성했다.

세입 재원 중 세외수입은 96억 원 감액하고, 국고보조금 435억 원을 포함한 보조금 등 의존 재원은 565억 원 증액돼 총 469억 원 늘어난다. 또 국가적 재난 대응에 동참하기 위한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집행 부진사업 등 117억 원과 내부유보금 52억 원을 감액해 169억 원을 확보했다.

특히 세출 분야 조정은 재원 투입이 필요한 부분을 핀셋처럼 뽑아내 맞춤형으로 재정을 지원해 효율을 극대화하는데 중점을 뒀다. 이에 따라 방역체계 구축과 민생지원, 지역경제 활성화 등 코로나19 대응 사업 위주의 세출이 계획됐다.

우선 ‘방역체계 구축’에는 45억 원이 투입된다. 항복별로 △마스크 구입 및 방역물품 확보 26억 원 △노인·장애인거주시설·보건소 등 방역·소독 9억 원 △선별 진료 장비(이동형 X-ray) 구입 및 운영 5억 원 △임시민원실 구축·운영 5억 원 등이다.

또 ‘민생지원예산’에는 532억 원이 투입된다. 항목별로 △경제적 부담 해소를 위한 아동양육 한시 지원 267억 원 △저소득층 긴급지원비 209억 원이다.

긴급복지 지원에는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차상위계층 생계비 지원 122억 원 △위기상황 발생가구 생계 의료 주거비 지원 55억 원 △입원 격리 해제자 생활비 지원 23억 원 등이 포함된다. 또 △노인·중장년층 일자리 확보 사업 6억 원 △청년 인턴 및 일자리 확보 11억 원 △기타 일반민생 39억 원 등이다.

소상공·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에는 61억 원이 투입된다. 항목별로 △소상공인 특례보증 및 지원사업 21억 원 △중소기업 특례보증 등 동반성장 13억 원 △지역 화폐 인센티브 확대 발행분 10억 원 △창업 및 직업교육훈련 사업 4억 원 △기타 13억 원 등이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시의회 심의 및 의결을 거쳐 오는 30일 확정된다.

염태영 시장은 “긴급 추경을 편성한 만큼 수원시민의 안전 확보에 모든 자원을 투입하겠다”며 “재난관리기금을 적극 활용할 수 있는 방안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수원)김문기 기자 kmg1007@ajunews.com

김문기 kmg1007@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