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62528 0432020032659062528 03 0301001 6.1.3-RELEASE 43 SBS 0 true true true false 1585193113000 1585208902000 한은 무제한 유동성 공급 한국판 양적완화 2003261615 related

한은, 사상 첫 무제한 유동성 공급…한국판 양적 완화

글자크기
<앵커>

한국은행이 다음 달부터 3개월 동안 금융회사에 유동성을 무제한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금융시장의 충격을 완화하기 위한 조치입니다.

박찬근 기자입니다.

<기자>

한국은행은 오늘(26일)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오는 6월까지 매주 환매조건부채권을 규모의 제한 없이 매입하는 방법으로 유동성을 공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윤면식/한국은행 부총재 : 금융위기와 비교했을 때는 모두가 다 그 영향이 크다고 할 것입니다. 최상의 경계감을 가지고 현재 시장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환매조건부채권이란 금융기관이 일정기간이 지나 되사는 조건으로 채권을 판 뒤, 정해진 이자를 지급하는 채권입니다.

한국은행은 정부의 금융안정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서라고 이번 대책의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한국은행은 무제한 유동성 지원은 과거 외환위기나 글로벌 금융위기 때도 실시된 적이 없는 조치라고 설명했습니다.

한국은행은 다음 달 2일부터 매주 화요일 정기적으로 91일 만기의 환매조건부채권 입찰을 실시합니다.

입찰 금리는 기준금리 0.75%에 0.1% 포인트를 가산한 0.85% 이하로, 입찰 때마다 공고하기로 했습니다.

유동성 공급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 환매조건부 채권 입찰 참여 금융회사에 증권사 11곳을 추가하고, 대상 증권도 확대했습니다.

대상증권엔 한국전력과 도로공사 등 공공기관이 발행한 채권도 포함됐습니다.

한국은행은 이번 유동성 공급을 양적 완화로 해석해도 틀리지 않다고 덧붙였습니다.
박찬근 기자(geun@sbs.co.kr)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