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9062334 0092020032659062334 04 0401001 6.1.2-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85192607000 1585192626000 WHO 도쿄올림픽 연기 현명한 결정 2003261731

"日조직위, 도쿄올림픽 티켓 내년에 사용가능 방침…환불도 OK"

글자크기

지난해 이후 판매된 도쿄올림픽·패럴림픽 티켓만 총 544만 장

뉴시스

[도쿄=AP/뉴시스]지난 25일(현지시간) 일본 도쿄도청에 걸린 2020 도쿄올림픽 로고 앞을 한 행인이 마스크를 쓰고 걸어가고 있다. 오는 7월 예정돼 있던 도쿄올림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내년으로 연기됐다. 2020.3.25.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예진 기자 =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이 1년 연기된 가운데 일본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이미 판매된 티켓을 연기된 내년 올림픽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을 굳혔다. 환불도 해줄 방침이다.

26일 요미우리 신문은 도쿄올림픽 관계자를 인용해 이미 판매된 도쿄올림픽 티켓을 '유효'한 것으로 취급해 연기된 내년 도쿄올림픽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신문에 따르면 지난해 이후 판매된 티켓은 도쿄올림픽 약 447만 장, 도쿄패럴림픽 약 97만 장으로 총 544만 장에 달한다.

특히 티켓 구매자가 환불을 요청하면 환불해주거나, 공식 재판매 사이트에서 판매하게 하는 등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도쿄올림픽 관계자는 “대회를 기대하고 있던 티켓 구입자의 기대를 져버리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4일(현지시간)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일본 정부는 오는 7월 예정이던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내년으로 연기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전 세계 확산하고 있기 때문이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25일 "늦어도 2021년 여름까지는 개최한다는 합의다. 여름으로 한정하지 않고 폭 넓게 검토하겠다. 여름도 포함해 모든 선택지는 테이블 위에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존 코츠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도쿄올림픽 조정위원회 위원장은 26일자 요미우리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연기 시기를 내년 7~8월로 조정하고 있다는 인식을 나타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