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8453372 0032020022958453372 02 0211004 6.1.2-RELEASE 3 연합뉴스 57858643 false true true false 1582912166000 1582912173000 독일 코로나19 확진자 53명 25일 이후 37명 추가 2002291901 related

독일 코로나19 확진자 53명…25일 이후 37명 추가돼

글자크기
연합뉴스

지난 9일 우한에서 돌아온 독일 시민을 격리지역으로 옮기는 차량 [AFP=연합뉴스]



(베를린=연합뉴스) 이광빈 특파원 = 독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8일(현지시간) 오전 10시를 기준으로 모두 53명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의 질병관리본부에 해당하는 독일의 로베르트코흐연구소(RKI)에 따르면 서부의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州)의 감염자가 25명으로 가장 많았다.

남부 바이에른주의 확진자가 15명이고 남서부의 바덴-뷔르템베르크에서도 지금까지 10명이 확진됐다.

북부의 슐레스비히-홀슈타인주에서도 전날 1명이 확진됐다.

이밖에 중국 우한에서 독일 공군기로 돌아온 독일 시민 가운데서도 2명이 감염됐다.

독일에서는 중국에서의 귀국자를 제외하고 지난달 말부터 이달 중순까지 바이에른주에서만 확진자가 나온 뒤 추가 감염 사실이 확인되지 않다가 지난 25일부터 다시 확진자가 나타나기 시작했다.

25일 이후에만 37명이 확진됐다.

특히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의 하인스베르크에서는 47세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이 지역에서만 20여 명이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하인스베르크에서만 카니발 행사 등에서 확진자와 접촉 가능성이 있는 시민 1천여 명이 자가 격리 중이다.

전날에만 독일 전체에서 22명이 확진되는 등 확진자가 급속히 늘어나는 형국이다.

다만, 바이에른주에서 지난달 중순까지 확진된 14명은 최근 모두 회복해 퇴원했다.

옌스 슈판 독일 보건부 장관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독일에서 코로나19 유행이 시작됐다"면서 각 부처 관계자들이 포함된 공동위기관리팀을 가동했다고 밝혔다

lkb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